2번째 타임로그 |2014.10.07

(NLDS) LAD 1 : 3 STL 6이닝 1실점

결국 터질게 터졌다. LA 다저스의 최대 불안요소였던 불펜 폭탄이 터졌다. 선발 류현진이 내려가자마자 불펜이 무너졌다.

다저스는 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부시스타디움에서 열린 2014 메이저리그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3차전에서 1-3으로 패했다. 시리즈 전적 1승2패가 된 다저스는 벼랑 끝에 내몰리며 4차전에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를 4일 만에 내세우는 승부수를 던졌다.

지난달 13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전에서 어깨 부상으로 내려간 후 24일 만에 실전 마운드에 올라온 선발 류현진은 분투했다. 6이닝 5피안타(1피홈런) 1볼넷 4탈삼진 1실점으로 세인트루이스 타선을 봉쇄했다. 1회 시작부터 연속 삼진을 잡아내는 등 실전 감각 회복에는 크게 오랜 시간이 걸리지 않았다.

그러나 류현진은 6회까지 94개 공을 던지고 7회 타석에서 교체됐다. 다저스는 곧바로 불펜 싸움에 들어갔다. 돈 매팅리 감독은 1-1 동점으로 맞선 7회 동점 상황에서 좌완 스캇 앨버트 카드를 꺼냈다. 시즌 막판 다저스 좌완 불펜 중에서 가장 좋은 투구내용을 보였지만 큰 경기 경험은 그리 많지 않았다.

엘버트는 7회 첫 타자 야디어 몰리나에게 초구에 좌측 2루타를 맞았고, 존 제이의 희생번트로 이어진 1사 3루에서 콜튼 웡에게 우월 투런 홈런을 허용하며 이날 경기 결승점을 내줬다. 모두 초구에 결정타를 맞았다. 공 3개로 2실점. 2사 후에는 맷 카펜터에게 우측 2루타까지 내주며 강판되어야 했다.

뒤이어 나온 브랜든 리그도 랜달 그리척에게 좌전 안타를 맞으며 1·3루 위기에 처했지만 맷 홀리데이를 투수 땅볼로 잡고 가까스로 이닝을 끝냈다. 8회에도 실점 없이 막아내기는 했지만 브라이언 윌슨이 1피안타 1볼넷을 내준 뒤 J.P. 하웰도 안타 1개를 맞아 1사 만루 위기 아찔한 순간을 모면하기도 했다.

다저스의 불펜 불안이 고스란히 드러난 경기였다. 9-10으로 패한 1차전에서도 7회 커쇼를 무리하게 끌고 가다 6-7로 역전을 허용한 뒤 페드로 바에스가 홀리데이에게 좌월 스리런 홈런을 맞으며 무너진 바 있다. 2차전에서는 선발 잭 그레인키가 7이닝을 던지며 2-0으로 리드했지만 8회 하웰이 카펜터에게 동점 투런 홈런을 맞기도 했다. 3경기 연속 불펜에서 홈런을 맞으며 불안한 투구를 반복했다.

이날 경기 전 매팅리 감독은 "7·8·9회 딱 정해진 이름이 없는 게 우리팀 불펜이다. 상황에 따라 기용할 수밖에 없다"며 "파코 로드리게스를 빼고 앨버트를 넣은 건 앨버트의 회복 속도가 빠르고, 원포인트 릴리프뿐만 아니라 1이닝 피칭도 가능하기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앨버트는 1이닝을 소화하는 것도 쉽지 않았고, 믿을 만한 중간 투수들의 부재를 실감했다.

http://news.zum.com/articles/16679670

Creative Commons License
마우스휠

스크롤을 내려주세요.

thumbnail

SNS 로그인

닫기
업로드 하려면 파일을 놓으세요.
오늘 시간선택
취소 추가하기
  • 마크다운(Markdown) 문법을 사용하시면 링크, 굵은 글씨, 밑줄등을 표시 할 수 있습니다.
  • 스윙 브라우저, 크롬에서는 설명 입력 창에 이미지를 드래그하거나 붙여넣기 할 수 있습니다.
글쓰기 레이어창 닫기

타임트리 퍼가기 소스코드

아래 소스코드를 복사하여 원하는 위치에 타임트리를 넣어주세요.

템플릿선택

※'확장형' 위젯은 pc버전만 제공합니다.

화면설정
정렬방식
테마선택
닫기

타임트리 앱

지금 구독한 타임트리 소식, 타임트리 안드로이드 앱으로 더욱 쉽게 받아보세요!

GET IT ON Google play 로 앱 다운 받기
닫기
닫기

함께 세상의 변화를 기록하고 공유 하는
즐거움을 나눌 에디터를 초대하세요.

에디터를 찾을 수 없습니다.
초대하려는 에디터의 닉네임을 다시 한번 확인해주세요.

닫기